뉴스모음

본 포럼은 험로가 예상되는 미래의 그 첫발을 내딛고자 합니다.


한국기업거버넌스포럼 뉴스모음 ㅣ 관련뉴스

[류영재 한국기업거버넌스포럼 회장] “최대주주라도 경영 못하면 교체하는 게 자본시장 순기능”

한국 기업 거버넌스(지배구조)가 변화의 기로에 선 가운데 주목받는 단체가 있다. 연기금과 사모펀드, 창업투자회사 등 스튜어드십코드를 도입한 금융기업 중심으로 각계 전문가들이 모여 결성한 ‘한국기업거버넌스포럼’이다. 발기인으로는 강성부 KCGI 대표를 비롯해 김봉기 밸류파트너스자산운용 대표, 이채원 한국투자밸류자산운용 대표, 존리 메리츠자산운용 대표, 박영옥 스마트인컴 회장, 이재웅 쏘카 대표 등이 참여했다. 한국기업거버넌스포럼의 초대 회장은 류영재 서스틴베스트 대표가 맡았다. 류 회장은 영국 애슈리지경영대학원(Ashridge Business School)에서 MBA를 취득했고 메리츠증권, SK증권, 동방페레그린증권, 현대증권 등을 거쳐 2006년부터 서스틴베스트 대표를 맡고 있다. 한국투자공사 운영위원회 위원, 국민연금 기금운용발전위원회위원, 금융위원회 금융발전심의회 위원, 대통령 직속 국민경제자문회의 국민경제자문회의 혁신경제분과 위원으로도 활동하고 있다.


전문:

http://jmagazine.joins.com/economist/view/329322